한국에서 이런 일이 있었군요.


MS회사 "한국 군, 2000억 내놔라" … 무슨 일?


먼저 드는 생각은 '사실이라면 한국정부가 부끄러워 해야할 일' 이었습니다. 반대로 MS사가 한국군을 '우습게' 보고 찔러봤을 수도 있지만, 정상적인 회사라면 그런 무리수는 두지 않을 것 같습니다.


정품을 사용하지 않은 경로가 어떤 것인지 궁금하기도 합니다.


아시겠지만 인터넷에 떠도는 많은 MS윈도에는 중국 등지의 해커들이 설치된 컴퓨터 속을 뒤져볼 수 있게 뒷문이 삽입돼 있는 사례가 많습니다. 일단 인터넷에서 내려받는 해적판을 쓴 군 부대가 있다면, 그건 적국에 정보를 갖다바친 반역 행위와 다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뒷문(backdoor)이 설치된 해적판을 쓰는 군인이 있다면, 간첩이나 다름 없습니다.


군이  정품을 돌리면서 구입한 사용권보다 과하게 썼다면 그나마 다행이구요.

설마 사용권 열쇠를 풀려고 이상한 무른모 돌렸다면 그것도 심각한 문제겠지만 말입니다.


솔직히 보안을 위해서라면, 군은 일반과 다른 OS를 쓰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우분투를 쓰란 얘기는 아닙니다.  성능의 문제가 아니라, 보급과 관련해 한 회사에 독점 지위를 주는 결정은 바보짓이니까요. 그런 맥락에서 저는 애플도 좋아하지만, OS X를 군용으로 쓰자는 발상도 별로라고 생각합니다.


군이 직접 구조적으로 보안상 안전한 리눅스를 바탕으로 만들면 될텐데 말입니다.

한국 군의 특수한 지위로 인해, 거의 공짜로 쓰는 최고급 전산두뇌들을 활용하면 필요한 무른모 개발은 그리 어렵지 않은 일이겠지요.군용 리눅스 무른모 저장소(repositories)도 따로 만들고... 그 이름은 PX? 


문제는 이런 결정을 내릴 윗선에서 개념이 없는 경우가 많지요. 설마 한국군의 장군이 그리 모자를까 하는 생각도 들기는 합니다만... 제가 장군이라면 군내 사이버보안기업(공기업) 하나 만들어서, 군에 들어오는 천재소년들을 모아 보안해법 만들겠어요. ㅋㅋ


실제로 미국방부도 리눅스를 자기 입맛에 맞게 만들어 쓰네요.

http://news.techworld.com/operating-systems/3293404/us-military-builds-secure-linux-for-remote-workers/


20년 넘게 MS사에 독점적인 지위를 준 한국 정부.

작은 사건이라고 넘어가지 말고 이번 기회에 정신 좀 차리셔야겠어요.

신고
  1. Favicon of http://guinness30.tistory.com BlogIcon GUINNESS30 2012.05.30 17:47 신고

    음 저도 작년까지 군복무하면서 이런 생각을 해보았지만.. 현실적으로는 안되거나 하더라도 오랜시간 걸릴거 같네요.. 일반 업무용 PC야 윈도는 OEM으로 들어오고하니.. OEM 복원 OS로 설치하면 된다하고.. 다만 따로 트윅된건 사용해선 안되겟지만.. 사용하는게 현실이고.. 젊은 사람같은경우는 적응하면 되겠지만... 상원사급에선.. 업무용은 윈도쓰고 체계용으로 들어가는 시스탬을 리눅스로 한다해도 업무용에서는 한글을 라이센스 받아서 쓰고 있고 MS 오피스를 비인가로 규정하고 있지만 브리핑을 하면 파워포인트.. 스프레드시트는 엑셀.. 한컴 라이센스의 한셀 한쇼가 있긴하지만 안쓰죠.. 공문서에도 마찬가지..제가 근무하던데서 특수체계용으로 리눅스를 쓰는게 하나 있었는데 물론 일부 구성원들만 체계용으로만 쓰고.. 유지보수도 계약업체 이정도나 하는정도이고 이렇게 특수체계용으로 쓴다해도 함정이나 무기의 각 장비에대한 상호 호환성이나 특히.. 네트워크, 안티바이러스 등등의 보안프로그램을 깔도록 하고 있는데 다 윈도용이다보니 따로조치를해야하고.. 체계가 많기때문에 그런 체계들의 연동에관한 문제도 잇고.. 타군이나 미군의 체계하고 연동이되기도 때문에.. 작년까지 군생활하면서 이런문제에 느낀생각을 적어봤는데.. 철저히 대비하고 바꾸지 않는 이상은 힘들거나 오랜시간이 걸릴거 같다는 생각을 적어봅니다. 그래도 이번 문제의 원인인 비인가/라이센스위반SW의 사용은 적극적으로 시정하고 SW라이센스에 대한 인식은 바뀌어야되겟지요.

    • Favicon of http://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2012.05.31 11:21 신고

      리눅스라고 해서 말씀하신 무른모가 없는 것은 아닙니다. 한글도 리눅스용이 있었고, 나머지 언급하신 무른모는 대부분 대안이 있습니다. (이름이 다를 뿐.) 완전히 0부터 개발해야 하는 상황은 아니죠. 사용법도 별로 다르지 않습니다. 다만, 철저히 대비하고 바꾸자는 부분은 공감합니다.

      한국 군대가 생산성이 낮다면, 아무래도 오래걸리겠지만, 생산성이 높은 소규모 조직을 만들어서 보급해나간다면, 생각보다 오래 걸리지 않을 수도 있다고 봅니다. 기술적인 부분보다는 지휘체계와 인지 등 인적관리 부분이 더 시간이 걸릴 수 있긴 하겠습니다.

      리눅스를 반드시 써야 한다라기 보다는 리눅스를 쓰면 일반에서 쓰는 MS윈도보다 더 높은 수준의 보안체계를 구현할 수 있는 이점이 있겠다는 얘깁니다.

  2. Favicon of http://miya-story.tistory.com BlogIcon 미야♡ 2012.06.04 05:21 신고

    문서 작업과 같은 사무적인 프로그램은 리눅스로 바꿔도 충분하겠지만..
    특수 목적 프로그램들은 좀 무리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저는 정비대 보급과 출신인데 델리스라는 별도의 프로그램을 씁니다. 행정반의 연대 통합 정보 시스템, PX병의 프로그램 등.. 여러가지로 별도 개발해야할게 많습니다. 현실적으로 무리 같아요.

    • Favicon of http://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2012.06.04 09:57 신고

      그렇게 보실 수도 있겠습니다.

      뜬금없는 얘기지만 한글 창제에는 3년, 반포에는 3년이 걸렸지요. 6년의 노력과 온갖 갈등이 지금 우리가 쓰는 수백년의 한글 역사를 시작했습니다.

      개인은 미약해서 한번에 하나 정도만 할 수 있어도 국가는 단기간에 수천가지 수만가지도 해낼 수 있겠지요. 물론 여러 개인의 생각이 뒷받침되야 국가가 움직이긴 하겠지만 말입니다.

      제 개인적으로는 무리라고는 안보입니다. 리눅스라고 해서 완전히 새로운 양식의 무른모를 쓰게 되는 건 아니니까요.

      사실 제가 할 것도 아니고, 저하고 직접적으로 상관도 없는 문제지만, 괜히~ 이런 고집스러운 글을 쓰게 되는 군요. ㅎㅎ

  3. Favicon of http://makhanun.tistory.com BlogIcon 막하는 블로거 2012.07.16 15:45 신고

    동감입니다 저도 군생활 할 때 느낀 거지만 이제는 적어도 군은 ms 윈도를 버려야 합니다 각종 지휘통신 장비에 들어가는 임베디드 os도 윈도계열이더군요. 군장비가 해킹달할 수도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뭐냐 커널부터 뜯어 고친 os를 만드는 진짜 이런데 돈을 써야하는데 연간 ms에 라이센스비 지불하는 비용으로 만들려면 충분 할 것 같은데 이렇게 바닥부터 만들어 봐야 보안에 훨씬 실력이 배가 되지 않을까 합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