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전문가인지 안다... 제가 일하는 분야는 컴퓨터와 전혀 상관이 없습니다만, 리눅스를 쓴다면 좋게 말해- 컴퓨터를 아주 잘아는 사람으로 대합니다.  영어로 하면 좋게 말해 computer expert고 대단한 악의는 아니지만 좀 나쁘게 말해 geek 입니다.  갑자기 어떤 사람이 프로그램 컴파일과 디버깅을 화제로 꺼내기 전 까지는 아무런 피해는 없었습니다. 제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분들도 스스럼 없이 제가 척하면 딱하는 전문가인줄 알고 질문하시더군요. 저는 사용경험을 표현하는데 익숙한 사람이지 전문가는 아닙니다.

2. 'Geek'들과 공통 흥분 상태 경험 ... 솔직히 말해 저는 Cool한 걸 중요시 합니다. '전문가로서 너저분하지 않고 깔끔명료하게 처리한다'가 저의 지향점입니다.
그러나 우분투를 쓰게 되면서 이른바 Geek들의 화제를 이해하고 동참하게까지 됐습니다. 예를 들면 마케팅면에서 MS사의 장점은 압도적인 마케팅 능력이라는데 동의한다던가, 리눅스를 우습게 아는 이들에 대한 뒷담화라든가. 리눅스 때문에 흥분하지 말아야지가 제 마지노선이지만 이게 무너지는 것 같습니다. 특히 한국의 '적지 않은' 일부 기관 웹정책 '꼬라지'를 보면 '똥~떵어리 같다며 막말'하고 싶은... 허억~

3. 포섭하고 싶은 기분... 이건 뭐 간첩도 아니고. 누가 우분투 쓰게 됐다면 "동지! 환영합니다" 하고 싶은 그런 기분이 듭니다. 2주 전쯤에 스타벅스에서 잠깐 자판 두들기고 있는데 누가 쳐다보는 것 같아서 고개를 들고 보니 파란눈 친구가 눈인사를 하면서 "나도 우분투 사용자야~"하더랍니다.  반갑게 인사받아주고 서로 "우분투 참 좋지 않냐?" 이런 얘기를 했습니다. 그 사이에 비스타 사용자가 한 명꼈는데 2명이 우분투의 장점을 얘기하고 결국 비스타씨에게 "설치해볼래"란 답변을 듣고 뿌듯한 눈길을 교환했습니다. -속으로는 '이게... 내가...지금 뭐하는건가? 스무살 때는 상상못한 황당한 시추에이션~'

4. 괜히 바탕화면 자랑한다... 별다른 이유는 없는데 컴퓨터 화면 보고 의견 나눌일이 있으면 괜히 작업공간 곳곳에 무른모 열어두고 큐브로 돌려주며 보여주고, 아방(AWN)으로 날씨도 보여주고 딜버트 만화도 보여주고 합니다. -만화 딜버트는 많이 시들해지긴 했지만 한 때 직장인들에게는 필독 만화였답니다.- 그렇게 하면 대부분 호기심을 표시합니다. "그건 뭔가요? 비스타의 기능인가요?" 그럼 또 잠깐 포섭합니다. "아뇨 컴피즈 퓨전이라고 합니다. 우분투라는 아주 쉬운 리눅스 OS에서 사용할 수 있지요."

5. 부팅 경쟁을 해봤다... 거의 같은 사양의 랩탑을 현장에서 펼쳐들었을 때 MS윈도를 돌리는 다른 치들과 부팅 속도를 놓고 경쟁을 하는 자신을 갑자기 제 3차처럼 인식하면서 '이거 나...원 참' 이란 생각을 했습니다. 마치 주문에서 잠시 깨어난 듯한 기분. 그러면서도 OS 시작음이 내가 더 빨리나면 기분이 좋다고 느낍니다. 한편으로 이 무슨 서른넘어 유치함인가 싶은데... 그런데 기분 좋은 것은 좋은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blog.joostory.net BlogIcon Joo 2008.12.15 19:33 신고

    ㅋㅋ 포섭하고 싶은 기분... 저도 느낍니다. :)

  2. foniz 2008.12.15 23:20 신고

    ㅎㅎ 잉크스케이프와 김프를 이용하여, 뭘 만들어 디자이너에게 넘겨 확인해 보라고,

    그것도 일러스트 어느 부분을 선택하면 된다고 말하고 있을 때... 남이 보면 유치하지만,

    우월감이 몰려 올때도 있죠 ^_^

    PPT파일과 OPT파일을 보여줄때로....^_^

  3. ^^ 2008.12.16 05:20 신고

    ㅋㅋㅋ 글 재미있게 쓰시네요
    전 스스로 포섭했습니다.
    저도 동생한테 놋북에 우분투 깔라고 포섭중이죠..

  4. Favicon of http://ani2life.egloos.com BlogIcon A2 2008.12.16 07:26 신고

    저도 많이 포섭하고 있습니다. ㅋㅋ

  5. Favicon of http://snowall.tistory.com BlogIcon snowall 2008.12.16 07:51 신고

    음...
    저는 페도라 쓰다가 젠투 도전하다가 우분투 설치도 해보고...
    언젠가는 젠투를 쓰고 싶군요.

  6. Favicon of http://www.dongyon.net/?mid=blog BlogIcon fancyydk 2008.12.16 07:59 신고

    하하하 저랑 같으시군요
    우분투 사용자는 대부분 비슷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7. Favicon of http://sonbe.tistory.com BlogIcon 손선비 2008.12.16 09:42 신고

    괜히 바탕화면 자랑한다... ^^ 정말 공감하고 가요~

  8. Favicon of http://www.dynasys.kr BlogIcon 최준열 2008.12.16 21:08 신고

    //foniz님
    헉, 잉크스케이프를 쓰면 정말로 윈도우 환경에서 어도브 일러스트레이터를 쓰는 디자이너와 협업이 가능한가요? (서로 파일 교환해도 문제 없나요?)

  9. foniz 2008.12.16 22:48 신고

    편집, 기획사무실을 운영하기에, 맥을 정품으로 하고,
    윈도우는 버리고, 리눅스 우분투로 사용중입니다.
    맥 10.51에서 돌아가는 일러스트 CS3 는 거의 벡타 방식이 상호 교환됩니다.

    개별적으로 들어가
    잉크스케이프의 고유 확장자인 svg는 일러에서 파일 오픈 할때 확장자가 svg가 선택이 가능합니다.
    물론, 중간 단계인 엔켑슐레이티드 포스트 스크립(eps)도 있지만, svg가 받아들여 진다는 것은 아마도 최근에 일인거 같더군요. 일러스트의 낮은 버젼에서는 서로 약간씩 다르게 되는데, 양쪽다 벡터 편집이기 때문에 잘~ 요리하면 서로 비슷합니다.
    개별적인 어플리케이션 프로그램인 일러스트에 관한 것이니,
    플렛폼이 윈도우든 리눅스든 맥이든 비슷하다고 생각하니다.
    즉, 협업이 가능하다는 얘기지요. ^_^

  10. foniz 2008.12.16 22:48 신고

    편집, 기획사무실을 운영하기에, 맥을 정품으로 하고,
    윈도우는 버리고, 리눅스 우분투로 사용중입니다.
    맥 10.51에서 돌아가는 일러스트 CS3 는 거의 벡타 방식이 상호 교환됩니다.

    개별적으로 들어가
    잉크스케이프의 고유 확장자인 svg는 일러에서 파일 오픈 할때 확장자가 svg가 선택이 가능합니다.
    물론, 중간 단계인 엔켑슐레이티드 포스트 스크립(eps)도 있지만, svg가 받아들여 진다는 것은 아마도 최근에 일인거 같더군요. 일러스트의 낮은 버젼에서는 서로 약간씩 다르게 되는데, 양쪽다 벡터 편집이기 때문에 잘~ 요리하면 서로 비슷합니다.
    개별적인 어플리케이션 프로그램인 일러스트에 관한 것이니,
    플렛폼이 윈도우든 리눅스든 맥이든 비슷하다고 생각하니다.
    즉, 협업이 가능하다는 얘기지요. ^_^

  11. trainto 2008.12.17 15:14 신고

    간혹 공개적인 자리에서 큐브 돌려주면 사람들이 한번씩은 눈길을 돌려보기 마련이죠.. ㅋㅋㅋ

  12. Favicon of http://jhkreview.blogspot.com/ BlogIcon 2008.12.18 18:20 신고

    안녕하세요. 리눅스가 공짜에다가 사용할줄 알면 도움될거 같아서 '사용해보려 하는' 사람입니다. 검색포털엔진에 '리눅스' 치면 너무 전문가들만을 위한 사이트만 나와서, 주변에 친구의 도움없이 리눅스라는 낯선 OS에 다가설때 도움이 되는 사이트는 찾기 힘들더라고요.
    그나마 이 블로그를 찾게 되서 참 다행이에요. 초보자의 시선에서 다가가기 쉬울거 같은 기분이..

    뭔가 질문을 던질려고 했는데.. 뭐더라...;;;;


    음.. 일단.
    3년전에 구입한 X31 IBM 노트북이 있었는데, 이번에 큰맘을 먹고, 어제 인터넷으로 맥북을 주문했는데요. 원래 오래된 X31 IBM 노트북으로 우분투(?)를 돌리고, 맥북은 그냥 사용하려 했습니다만.
    혹시.. 맥북에서 우분투와 맥북에서 제공하는 OS 동시에 돌릴수 있나요? 그렇게 된다면, X31 IBM 노트북은 그냥 팔아버릴려고요.

    처음 방문했는데, 이런저런 쓰잘때기 말이 길어졌네요.
    결론적으로, 블로그에 게재해주신 좋은 정보 감사해요.

    • Favicon of http://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2008.12.19 00:36 신고

      우분투는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리눅스와 조금 차이가 있지 않나 싶습니다. 리눅스 공부하는 분들은 적지 않은 분들이 서버구현 등 고차원적(?) 작업에 목표를 두고 있지만 우분투는 일상생활용 OS에 더 가깝습니다.
      맥북에서 우분투 사용은 가능하고 두 OS를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13. neonarts 2008.12.21 07:55 신고

    리눅스에 대한 아무런 지식없이 우분투를 설치해서 조금 사용해 보고 상당한 매력을 느낀 사람입니다.
    관련 지식을 조금이라도 얻기 위해 검색을 했고 이곳까지 왔습니다.

    우분투 관련 포스팅을 다 읽었습니다.

    감사히 많이 배웠습니다. 노고가 많으셨겠더군요.


    또 우분투에 대한 내용 외에도, 우리말 구사에 많은 신경을 쓰시고 다듬어 가시는 모습이 인상 깊습니다.

    패거리 접속 역할 놀이......(좋은 의미로) 많이 웃었습니다 ^^


    앞으로도 자주 들리겠습니다.

  14. Favicon of http://maindriver.tistory.com/ BlogIcon MyFx 2008.12.31 01:37 신고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15. 봇대 2009.01.12 08:32 신고

    놋북부터 바꾸고 들고 나가야 겠군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