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애플 코리아가 아이폰4용 포대기(case)를 주면서, 감히 손님들에게 매장방문 신청 및 수령을 하라고 해서 마음 상한 분이 많은가 봅니다. 아이폰4 관련 블로그에 그런 글들이 눈에 띄네요.

단풍나라에 사는 저는 사무실까지 UPS로 배달된 포대기를 받았습니다. 이런 점을 생각해보면, 국가별로 차별을 한 셈인데요. 애플 본사에서 애플 코리아의 소비자가 보기에 '심히 멍청한 결정'에 대해 알고 있는지 궁금하네요.

한국 소비자분들이 정중하게 본사로 편지 띄워보세요. 한국 소비자에 대한 차별 (discrimination aginst Korean Customers)을 느꼈다고 지적하면 반응이 올 겁니다. 관계자가 볼 수 없는 블로그에 열변보다는 당사자에게 문제지적이 더 효력이 있을 것 같습니다.

저는 한국 계신 분들과 좀 다른, 비교되는 경험을 했습니다.

여전히 배터리가 갑자기 간당간당하는 제 처의 갤럭시S를 대리점에 가져가서 고쳐달라고 했더니... 펌웨어 판올림해보고 그 다음에 연락달라고 했다는 군요. 무슨 고객관리를 이렇게 하나 싶습니다. 12월 중순 '프로요'로 판올림을 해보라고 했다니까 아마도 삼성측에서도 문제를 알고 있을 가능성이 높은 것 같습니다.

아무튼 오늘 아침도 전화기가 죽어있었다는 아내의 푸념에... 그런 걸 생일선물로 준 남편의 마음은 사랑하는 만큼 미안하기만 합니다.

현제 갤럭시S와 관련해 제 주변에 같은 현상을 호소하는 사람이 5명이 있습니다. 제가 사는 동네에만 불량이 풀렸을까요? 4명은 갤럭시S를 3년 약정 댓가로 무료로 받은 사람들입니다.

애플과 있었던 문제는 잘 해결됐습니다. 얼마전에 초등 1학년 딸아이가 게임 상에서 5달러59센트 어치 게임머니를 구매한 사건이 발생 했습니다. 사실 부주의한 손님 탓으로 하면 그다지 할 말이 많지 않은 부분이기도 한데요...


애플에 이메일을 썼더니, 담당자가 정해졌고 다음 날 이메일이 왔고, 오늘은 환불처리를 해주겠다고 답장이 왔습니다.

답장을 읽어보니 앱 안에서 구매 등을 막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가키 사실 외국 기업이 한국 소비자를 봉으로 본다는 말이 많지만, 결국은 입장 차이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삼성이 국내와 동일한 서비스를 외국에도 제공할까요? 또, 삼성이 하는 것처럼 고장난 제품을 새로운 제품으로 교환해주는 것이 정말 좋은 서비스일까요? 다른 얘기지만, 자동차 얘기를 하자면 일본의 자동차 업계가 국내(한국) 진출하면서 소비자에게 불리한 조건과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기사가 떴더군요. 헌데 기사 내용만 보면 현대자동차가 하는 짓과 똑같은 짓을 하더군요. 같은 짓을 해도 현대는 그래도 쓸만한 건 현대라면서 묵인하고 외국 기업은 한국 소비자를 봉으로 보는 것인지 참 의아합니다. 애플 문제도 그렇습니다. 애플 코리아가 하는 짓(?)을 애플 본사가 알고 있는건지 아니면 한국인(애플코리아)이 한국 소비자를 봉으로 본 것인지는 따져봐야지 무작정 애플 XXX는 아니라고 봅니다. 2010.11.17 18:18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제 글도 애플 성토 목적은 아닙니다. 문제가 있다고 느껴지면 문의하라는 것이지요. 그리고 제가 상대하는 삼성은 한국 삼성이 아니라 삼성 캐나다와 벨 캐나다랍니다. :) 오해 없으셨으면 합니다. 2010.11.17 18:5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fericia.tistory.com BlogIcon 타이가장관 환불...그러나 제가 알기로는 애플이 이미 먹은 30%는 땡이고 개발자(개발사)에게 돌아갈 돈에서 -30%가 되었겠군요...지금은 바뀌었으려나...아무튼 환불 기준에서 애플은 손해보지 않게 되어 있(었)지요...애플은 개발자를 봉으로 보는 느낌이... 2010.11.22 10:20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편지 받은 후, $5.59, 전액 환불 받았습니다. :) 예전에는 부분 환불만 해줬나요? 2010.11.22 16:03 신고
  • 프로필사진 김훈 예전에는 개발자에게 가는 70% 만 환불해 줬던 기억이 있습니다. 저도 그렇게 환불받았던것 같네요...오래되어서 좀 가물 가물 하지만요~ 2010.11.23 20:14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fericia.tistory.com BlogIcon 타이가장관 제가 알기로는 일단 고객에게는 '전액' 환불이 되지만, 그 전액 환불에 대한 모든 손실은 애플이 아니라 '개발자(사)'가 고스란이 부담해야 하는 구조...였습니다. 즉 애플로 이미 들아간 수익금 30%는 개발자에게 가야할 수익에서 차감되는 구조...
    애플이 친절(?)한 것은 아닌 듯...
    2010.11.27 11:27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myubuntu.tistory.com BlogIcon Mike Sierra 개발자에게는 불공평한 계약으로 받아들여 질 수 있지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그것은 애플-개발자간 문제고, 까먹을 뻔한 금액 환불을 당연하게 받아들이겠지요.

    북미에서는 환불이 일상적인 일인지라. 한국은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환불과정에 있어 애플은 숙련된 친절함을 보여줬답니다. :) HP나 LG, 삼성 고객센터하고도 얘기한 경험이 있는데, 애플은 이들보다 나은 부분이 있었습니다.
    2010.11.27 14:12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