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백신?? 금감위- 업계와 깊은 교감?"

위 글은 제목으로 삼을까 생각했던 문장입니다. 그러나 제 순수한 추측이기 때문에 증거없이 생사람 잡는 결과가 될까 뺏습니다.  그런데 두 기사를 연달아 읽어보면, 참 그럴싸한 추측이라 생각됩니다.


아이폰 백신 최초개발은 농담같은 일입니다.

아이폰은 2007년 7월부터 미국에서 처음 발매되기 시작해 그간 어느 나라에서도 백신을 만들지 않은 상태- 혹은 필요없는 상태에서 근 2100만명이 잘 사용해왔습니다. 그런데 2009년  11월말에 대한민국에 들어간 후 세계최초의 백신이 개발된 것입니다.

이것을 한국기술의 탁월함으로 해석해야 할까요? 

그간 아이폰을 통해 들불처럼 퍼진, 막대한 피해를 입힌 바이러스는 없습니다. 아이폰에도 보안틈새는 존재하기 때문에 애플사가 틈새막기(patch) 작업을 하고는 있습니다만, 크게 문제된 내용은 없었습니다. 
또 바이러스도 존재한답니다. 서리해온 무른모 작동을 돕는 '탈옥용(Jail Breaking)' 무른모에 심어져 있다는 보고는 있습니다.


미리 조심해서 나쁠 것은 없지요. 바이러스가 등장한 것은 사실이니까요. 
그러나 금감위가 내놓은 방식은 아이폰 또는 스마트폰을 MS윈도 또는 PC정도로 착각한 것입니다. 
새로 장총이 나왔는데 석궁에 적용되는 기준을 고스란히 적용하는 것이죠. 

우분투 전문 고품격 블로그를 꾸며보고자 다른 종목(?)은 달리지 않는 제가 이 이야기를 다루는 이유는 아이폰OS나 앤드로이드OS 같은 스마트폰OS가 다수 우분투처럼 Unix의 DNA를 나눠받고 있기 때문입니다.  기사에 나온데로 아이폰OS 구조도 그렇지만, 다수작업(multi-tasking)이 가능한 앤드로이드 같은 OS도 우분투와 마찬가지로 해커가 최고사용자 권한이 있어야 뭔가 피해를 입힐 만한 짓을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최고사용자의 권한을 원격으로 따낸다는 것이 -사용자가 좀 어리버리해서 열쇠글을 불러주면 쉽게 열릴 수도 있겠지만, 상식적인 상황에서는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닙니다. 단순화 해서 말하자면 뭔가 나쁜 짓 하기 어려운 구조의 OS입니다. 

이런 구조적 장점을 살려서 사용자 편의에 중점을 둔 정책을 내놓는 것이 아니라, 그냥 예전에 만든 것을 재탕하는 것은 좀 어리석어 보입니다. 혹은 누군가의 이익만 대변하겠다는 것 처럼 보입니다. 스마트폰처럼 배터리 사용시간이나 인터넷 사용시간에 민감한 제품에 소용이 있을지도 모르는 백신을 깔아서 배터리와 인터넷 사용량을 좀먹는 규칙을 만들겠다니요.  

머리는 사무실 의자에 좌우로 굴리는 데 쓰라고 있는 것은 아닌 듯 싶은데 말입니다. 

무엇보다도 이상하다 싶은 부분은, 한국에서는 국민의 투표로 선출되지 않는 금감원 사람들이 국민 다수와 안보에도 막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IT보안 방식을 결정할 수 있는 겁니까? 


...
추가로 아이폰 백신을 한국업체가 세계최초로 개발한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해당 업체는 별 재미를 못봤는지 자체 웹사이트에서도 이 제품을 다루지 않고 있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Favicon of http://soooprmx.com/wp BlogIcon sooop 2010.01.28 03:41 신고

    해당 백신 업체는 애플 앱스토어에 백신을 등록했다가 하루만에 퇴짜를 맞았다고 하네요. 탈옥(?)한 해킹 아이폰은 가능할지 몰라도 순정 아이폰은 샌드박스안에서 프로세스가 실행되는 구조라 백신을 앱스토어에서 구매해도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결국은 공공기관이 앞장서서 잘 모르는 국민들 대상으로 사기치는 수준이지요.

  2. Favicon of http://iyob.textcube.com BlogIcon iyob 2010.01.28 15:40 신고

    한국에서는 국민의 투표로 선출되지 않는 금감원 사람들이 국민 다수와 안보에도 막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IT보안 방식을 결정할 수 있는 겁니까?

    이 부분이 맘에 듭니다. (모두가 예라고 할 때 아니라고 하는...)

  3. Favicon of http://webmaster.left21.com BlogIcon 녹풍 2010.01.28 21:18 신고

    한국에서는 국민의 투표로 선출되지 않는 금감원 사람들이 국민 다수와 안보에도 막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IT보안 방식을 결정할 수 있는 겁니까?

    저도 이 부분이 맘에 듭니다.
    생각해 보면 그런 부분이 한두 가지가 아니죠. 선출되지도 않은 사장들이 한국 경제를 쥐락펴락하는 거부터가 문제예요.
    항상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4. Favicon of http://ihoney.pe.kr BlogIcon 허니몬 2010.01.29 00:24 신고

    간접민주주의에서는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문제의 핵심은 인재 선별능력이 없는 리더가 국가의 수장으로 선출이 되어서 능력보다는 자신에게 얼마나 사바사바를 잘했는지에 따라서 떡고물 나눠주듯 하는 인사행위 자체가 문제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말그대로 대놓고 낙하산 인사를 해왔고, 자신의 말을 듣지 않는 자들은 숙청을 해오는 양반들입니다. 흠...

    대부분 정부관료라는 양반들이 죽어라고 책상에 앉아서 펜대만 굴리던 양반들이라 실제 세상이 어찌 돌아가는지 모르는 이들이 대부분입니다. 모진 세상에 나와서 좀 부딪치고 맞아봐야 정신을 차릴텐데...

    앱스토어에 등록했다가 퇴짜맞은 사연은 부끄러워지더군요...

  5. 타이가장관 2010.02.02 19:39 신고

    역시, 예상대로, 당연히 퇴짜를 먹는군요. 가뜩이나 까탈스러운 애플이 저런것(?)을 앱스토어에 등록시켜줄 가능성은 현재로서는 거의 0에 가깝다고 생각되는데...

    애플이 철저히 관리를 하고 있어서 시스템을 조금이라도 건드리는 것을 정식 루트(앱스토어)로 나오도록 놔 두지 않습니다. 더구나 백그라운드로 실행(멀티태스킹)되는 것도 공식적인 방법으로는 불가능하니 백신이 과연 쓸모 있을까...

    저희 회사에서 개발 도중에 데모용으로 쓰려고 몇가지 애플이 공인(공개)하지 않은 기능(TV출력과 동영상을 90도 회전해서 재생하는 것)을 넣었다가 실수로 그 부분을 지우지 않았는데(실제 프로그램 상에서 그 함수를 부르지 않았지만) 퇴짜를 놓더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