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분투는 만지는 잔 재미가 별로 없습니다.

윈도우XP처럼 '옵티마이즈'한다고 정비해주는 맛이랄까 분기별로 산뜻하게 밀고 저장해두길 잘했어라며 이전에 본떠놓은 디스크 이미지를 다시 설치하는 맛이 별로 없습니다. 우분투에 익숙하다면 설치 후 2~3시간 정도 이런 저런 설정만 만져주면 끝입니다.

단 제 경험으로는 상당히 범용적인 부품만 사용한 제 데스크탑에서는 설정이 별 무리가 없었던 반면 노트북에서는 조금 더 신경을 써야 했지요. 레노보와 컴팩 제품 노트북에 각각 우분투 8.04를 설치하면서 각종 기능을 살리는데 반나절을 넘기진 않았습니다.


그 이후 제 PC는 참 착하게 안정적인 환경에서 작동합니다.
가끔 판올림 해줄 뿐 컴퓨터 사용을 위해 신경써야할 일들이 적습니다.

그러다 보니 권태가 찾아옵니다. 최근 블로그에 우분투 관련 이야기가 뜸한 것도 이 때문 입니다.

6개월마다 한 번 대규모 판올림은 이런 권태를 깨주는 역할을 해주는 것 같습니다.
인트레핏 아이벡스(Intrepid Ibex), 우분투 8.10은 10월30일 배포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아이벡스에서 나아질 점들을 읽어보니, 8.04보다 더 손댈 것이 없을 것 같습니다.

윗 글(영문) 쭈욱 읽어본 후 생각입니다..

1) 네트워크 연결 간소화: 초장에 3G 네트워크 지원이라고 하는데 아마도 네트워크 연결-설정이 더 간편해지는 것으로 이해했습니다. (사실 3G Network가 무엇인지도 난 모르오~)

2) '게스트(Guest)' 개념 도입:  게스트가 도입 된다는 데, 내 컴퓨터 나만 홀로 쓰는 저에게는 큰 변화로 다가오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3) 암호화된 개인 폴더 등장: 야동하나 없는 청정한 제 컴퓨터. 무엇을 감추리오? 은행구좌번호나 납세신고 서류는 감춰놓아야 겠지요. 특히 노트북이나 여러 명 쓰는 컴퓨터에서 더 효과적일 것 같습니다.

4) 쓸모없는 파일 삭제: 새로 판올림하면서 쓰지 않게된 파일들을 지울 수 있어 저장공간에 차지하는 용량을 줄여준답니다. 마음에 듭니다. 사실 8.04에서도 sudo apt-get autoremove와 시냅틱 꾸러미 관리자에서 지운 무른모의 설정파일들 제거가 가능한데... 얼마나 더 깨끗하게 지워주는 것일까요?

5) USB 장치에서 설치: 이전에도 이 방법이 가능하긴 했는데... 공식 지원한다면 훨씬 편해질 것 같습니다.

6) 부트 시간 축소: 가장 큰 환영을 받지 않을까요? 순발력있게 랩탑 사용해야할 사람에게 가장 큰 축복아닐까 싶습니다. - 사실 옛날 PDA처럼 켜자마자 바로 쓸 수 있는 '인스턴트 온(instant on)' 기능이 있는 랩탑있으면 참 좋을 것도 같습니다만...

7) 새로운 설치화면: 설명서를 써야할 이유가 될까요? 원래 글을 쓴 저자는 달라진 점을 확인하지 못했다고 합니다만...

8) 장치 관리자 등장: MS윈도의 '플럭 앤 플레이(Plug and Play)' 개념이 도입되는 것 같습니다. 즉 비디오 카드나 기타 장치를 새로 꽃으면 가장 적당한 드라이버를 찾아서 설치해 준다고 합니다.

9) 화면을 통한 글꼴설정: 우분투에서 세밀한 글꼴설정을 해주려면 사실 설정 파일을 열어서 문자로 고쳐주어야 했는데, 8.10에서는 그림을 이용한 사용자와 대화 방식(GUI)으로 바뀐답니다. 좋은 소식이군요.

10) 노틸러스에 '갈피(tab)' 등장: 여러 폴더를 오가며 작업하기가 훨씬~ 수월해지겠습니다. 환영할 만한 판올림!

11) 시냅틱꾸러미 관리자 검색속도 개선: 시냅틱 꾸러미 관리자 검색에 좀 더 빨라진답니다. 음~ 사실 저는 많이 쓰지 않는 기능이라. 아무튼 무른모를 이것 저것 설치해보기를 즐기는 분들께 좋겠군요.

이 정도에 몇 가지가 더 추가될 것이라고 합니다.
신고
  1. Favicon of http://opensea.egloos.com BlogIcon 떠돌이 2008.09.05 19:20 신고

    권태 동감합니다. 바빠진 것도 있지만 그렇기때문에 제 블로그도 포스트수가 연일 줄어들고 있지요-_-

    네트워크 연결에서 모바일 네트워크를 기본적으로 지원한다는건 정말 우분투와 같은 "최신" OS에만 가능한 이야기 같습니다. XP 같은 오래된 OS에서는 기대할 수 없죠...=_= 6개월 릴리즈 주기는 최신 하드웨어와 최신 프로그램에 맞추기에 적절한 기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3G 네트워크라는건 핸드폰과 같은 모바일 네트워크를 의미합니다. 기존의 2G에서 3G 로 전환해서 속도가 많이 높아졌지요. 스크린샷을 보니 HSDPA모뎀이나 핸드폰 등을 꽂으면(혹은 Wimax 모뎀) 자동으로 모바일기기를 인식하여 드라이버를 잡아주는 모양입니다.

    본문중에 플러그앤플레이 개념이 도입된다고 하셨는데.. 원래 있던 개념 아니었나요? 혹시 intrepid에서 지원하는 장치가 더 많아진걸까요?

    전 USB 설치와 노틸러스 탭 기능이 정말 기대가 됩니다^^

  2. 허접 2008.09.05 21:56 신고

    흠흠 제 노트북에서 우분투 7.10까지는 문제가 없지만, 8.04부터 인터넷이 안되더군요. 그래서 잠깐 우분투 사랑을 접고 오픈수세를 사용중입니다. 구지 불안정한 7.10을 일년이상 잡고있을 이유가 없지요.ㅠ 8.10기대 되네요. 하필 31일.. 거기다가 중간고사 기간이라니... 시험성적에 영향을 줄 수도 있겠군요ㅡㅡ;

  3. Favicon of http://joo8111.tistory.com BlogIcon Joo 2008.09.06 05:48 신고

    권태 떠돌이님과 마찬가지로 저도 동감합니다.
    저는 한때 올블로그에서 Ubuntu 태그 마스터 상위 10위에 들어갔었습니다.
    (저는 몰랐는데 누군가가 알려줬었죠.) 그런데...
    이제 더이상 쓸 내용이 없었습니다. 왠만한 설정은 모두 완료한 상태라..
    이젠 제 블로그를 올블로그 Ubuntu 태그에서 찾을 수도 없더군요. ㅎ

    8.10 이 나오면 또 한바탕 난리가 나겠군요. 일은 안하고 Ubuntu 설치만 하고 있을 것 같습니다. :)

  4. Favicon of http://hangul13.tistory.com BlogIcon 한그리 2008.09.09 20:39 신고

    우분투가 점점 일반 사용자들에게도 가까이 다가간다는 반증이겠죠~어찌 보면 참으로 반가운 소식이기도 합니다.
    저는 방금 전 우분투에서 수동으로 그래픽 카드 드라이버 업데이트 하다가 화면 날려먹었답니다...ㅎㅎㅎ 화면이 안나오니 재설치!! 8.10을 기다렸다 설치해볼까 지금 생각중입니다~
    어쨌든 우분투 업데이트 소식은 정말 기대되는 소식임에 틀림없네요~

  5. Favicon of http://madgf.tistory.com BlogIcon 미친할배 2008.09.09 21:24 신고

    KDE로 UI를 변경해 보시는건 어떠실지요? ^^;
    오늘 잡지 보다가 문득 생각이 들어서 메시지 남깁니다. :)

  6. Favicon of http://jellypig.tistory.com BlogIcon tokki2cut 2008.09.12 23:14 신고

    LFS (Linux From Scratch) 추천합니다. 권태를 바로 날려줄 수 있다는 -_-;;

  7. 지나가다 2008.11.10 21:46 신고

    3G Network는 3세대 이동통신 (WCDMA등)을 말합니다. 쉽게 말해서 이동통신을 통한 인터넷 연결을 지원한다는 이야기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